대한롤러스포츠연맹 홈 로그인회원가입

[체전 인터뷰] 인라인 신소영, 부상도 이긴 단거리 여왕의 질주

대한롤러스포츠연맹 | 2016.10.20 11:36 | 조회 720
 
 

[STN스포츠 논산=이원희 기자] 힘든 부상도 단거리 여왕의 질주를 막을 순 없었다.

인라인 롤러에서 ‘단거리 여왕’이라고 불리는 신소영(24,대구광역시체육회)이 제97회 전국체전에서 좋은 성적을 거뒀다. 신소영은 주 종목인 스피드300mT.R에서 금메달(26초488)을 차지했고, 스피드1000mO.R에서도 1분31초208의 기록으로 은메달을 따냈다. 대구 대표로 나선 스피드3000m계주에선 동메달(4:14.188)을 추가했다.


국내에서 신소영의 단거리 스피드를 따라올 선수가 많지 않다. 지난 2010년부터 실업 무대에 도전한 신소영은 단 한 차례를 제외하고 전국체전 스피드300mT.R 종목에서 모두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지난 2013년 은메달을 기록한 것이 아쉬웠다.

이뿐만이 아니다. 신소영은 지난해 대만에서 열린 2015 세계롤러스피드스케이팅선수권대회T300m에선 세계 신기록인 25초 702의 기록을 세우며 금메달을 따내기도 했다. 전국구를 넘어 세계에서도 알아주는 선수다.


전국체전에서 ‘단거리 여왕’의 자존심을 지킨 신소영은 “데뷔 시절 제 주 종목인 T300m에서 10연패를 달성하겠다는 꿈이 있었다. 지난 2013년에 목표가 끊기기는 했지만 이번 전국체전 금메달을 계기로 3연패를 이어갔다”고 만족했다.

쉽지는 않은 도전이었다. 신소영은 전국체전을 준비하는 동안 부상을 당하면서 제대로 된 훈련을 소화하지 못했다. 신소영은 “두 달 넘게 훈련을 못했다”며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하지만 신소영은 포기하지 않았고 힘든 훈련을 통해 정상 자리를 지켜냈다. 부상에도 신소영의 경기력엔 변함이 없었다. 그는 “대회 신기록까지 생각하며 전국체전에 임했는데 추운 날씨 때문에 이루지 못했다”고 아쉬워했을 정도다.

신소영은 “제가 허벅지 힘이 타고난 것 같다. 웨이트 훈련을 꾸준하게 하고 있지만 원래 힘이 좋아서 출발이 좋다”며 뛰어난 성적의 비결을 공개했다. 


전국체전 일정을 모두 마친 신소영은 이제 대표팀에 합류해야 한다. 신소영은 한국 대표팀 소속으로 오는 23일부터 11월 1일까지 중국 리슈이에서 열리는 아시아롤러스케이팅선수권대회에 참가한다.

신소영은 “아시아선수권대회에서 금메달을 땄으면 좋겠다”면서 “무엇보다 다치지 않고 건강히 돌아오는 게 중요한 것 같다. 이번 부상으로 많은 것을 깨달았다. 컨디션을 끌어올려서 다가오는 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뒀으면 좋겠다”고 힘줘 말했다.



stn / 이원희 기자 mellor@stnsports.co.kr

승인 2016.10.11  03:49:04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2,227개(1/112페이지)
관련뉴스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2227 경기도 롤러 '거침없는 막판 스퍼트' 사진 대한롤러스포츠연맹 1338 2016.11.23 09:52
2226 -롤러- 김두환·유가람, 회장배 대항전서 3관왕 대한롤러스포츠연맹 1054 2016.11.23 09:50
2225 제35회 회장배 전국 롤러경기대회 12∼15일 안양서 사진 대한롤러스포츠연맹 853 2016.11.23 09:39
2224 대한롤러스포츠연맹, ‘제35회 회장배 롤러경기대회’ 개최 대한롤러스포츠연맹 871 2016.11.23 09:38
2223 경남도청 손근성, 아시아롤러스케이팅 3관왕 대한롤러스포츠연맹 910 2016.11.23 09:34
2222 아시아롤러스케이팅 선수권 한국 종합 2위 사진 대한롤러스포츠연맹 383 2016.11.23 09:31
2221 여수시 롤러팀 박현웅 선수 아시아선수권대회 3관왕 사진 대한롤러스포츠연맹 379 2016.11.23 09:30
2220 한국, 亞롤러스케이팅선수권 종합 2위 대한롤러스포츠연맹 298 2016.11.23 09:29
2219 롤러 대표팀, 아시아선수권대회 종합 2위...다음 대회는 한국에서 열려 사진 대한롤러스포츠연맹 471 2016.11.23 09:27
2218 [체전 인터뷰] ‘인라인 요정’ 2관왕 유가람, 명예회복 ‘성공’ 사진 대한롤러스포츠연맹 766 2016.10.20 11:38
>> [체전 인터뷰] 인라인 신소영, 부상도 이긴 단거리 여왕의 질주 사진 대한롤러스포츠연맹 720 2016.10.20 11:36
2216 [체전 인터뷰] “죽기 살기로” 인라인 임진선의 남달랐던 실업 10년차 사진 대한롤러스포츠연맹 676 2016.10.20 11:35
2215 종목 6위 → 2위 깜짝 활약 경기도 롤러 사진 대한롤러스포츠연맹 627 2016.10.20 11:32
2214 서원고 롤러부 전국체육대회 전종목 금메달 석권 사진 대한롤러스포츠연맹 648 2016.10.20 11:29
2213 야구, 2020 도쿄 올림픽서 정식 종목으로 부활... 가라테·서핑·스케 대한롤러스포츠연맹 1011 2016.08.04 09:30
2212 올림픽 야구, 2020년 도쿄 대회 정식 종목 채택 대한롤러스포츠연맹 687 2016.08.04 09:27
2211 스케이트보드·야구·가라테 등, 2020년 도쿄올림픽 정식 종목 채택 대한롤러스포츠연맹 873 2016.08.04 09:24
2210 '중고등부 활약' 문체부장관배 롤러대회서 충북 5연패 사진 대한롤러스포츠연맹 826 2016.08.04 09:23
2209 전국 시도대항 롤러경기대회, 23일부터 김천서 개최 사진 대한롤러스포츠연맹 695 2016.08.04 09:21
2208 김천, 제28회 문화체육관광부장관배 전국시도대항롤러경기대회' 23일 개최 사진 대한롤러스포츠연맹 621 2016.08.04 09:20